보험료 납입기간 설정은 어떻게 해야할지 알아봐요

보험팁

보험 가입을 할때 고려해볼 사항 중의 하나인 보험료 납입기간은 보험사 및 상품에 따라서 기간이 20년, 25년 등과 같이 다양하고 가입자 스스로 선택하는 것이 가능하지만 길게 해야할지 아니면 짧게 해야할지 헷갈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일단 보험료 납입기간이란 대부분 알고 있는대로 가입자가 보험료 납입을 해야하는 기간으로 납입기간하고 보장기간이 같다면 전기납이라고 하며, 반대로 보장기간에 비해 보장기간이 짧다면 단기납이라 합니다.

납입기간을 길게 잡으면 매월 납입하는 보험료가 줄어 동일한 시점에서 진단을 받았을때 유리할 수 있고, 납입 면제를 받게 됩니다.
다만 납입기간의 경우 할부 기간이랑 같다고 할 수 있기에 납입기간이 이자 할부 기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러니까 납입기간을 길게 하면 할부 이자가 인상되고 일정한 기간을 넘기면 생기는 이자 증가율 역시 오르기에 보험금에 비해 전체 납입보험료가 커지게 됩니다.
따라서 25년을 적절한 납입기간이라고 할 수 있고 고령자 혹은 납입 기간 제한이 있는 상품이라면 20년 정도로 납입기간 설정을 하는게 유리할 수 있습니다.
물론, 납입기간은 가입자에 따라서 기간을 길게 잡아야할지 아니면 짧게 잡아야할지 틀려지게 되니 무작정 정하는 것 보다는 잘 생각해보시고 결정하셔야 합니다.